돈독오른 한국의 경조사문화~~~~~~~~~~~~~~

경조사비를 하는 기준은
 
경조사비를 하는 경우는
친,인적과 절친은 당연히 한다.
그외
내가 받아 먹은 것이 있을 때
내가 앞으로 받아먹을 일이 있을 때
같은 팀에서 근무하는 직원
나의 평가나 인사에 영향력이 있는 사람
(사실 이것은 허용된 뇌물이다.)
 
경조사비를 안하는 기준은
전에 같이 일했지만 앞으로 볼일이 없을때
나는 경조사비를 주었는데 상대방은 주지 않을 때
관계가 서로 다투거나 나쁠 때
나는 경조사가 거의 없는데 상대방은 계속 있을 때
 
결과
경조사는 미풍양속 상부상조라고 하지만
예전에는
같은 마을 사람들끼리 하였으며
그 마을에는 친,인척이 대부분이고 평생 같이 살았으며
비슷한 처지의 사람들이 같이 살아 상부상조 미풍양속이 당연하지만
 
현재는
사회와 직장생활은
만나고 헤어지고 반복할뿐만 아니라
경조사 많은 사람 없는 사람 사정도 모두 다르고
경조사가 뇌물이나 치부를 목적으로 부추기는 사람도 있고
너무 형식적이고 서로 부담되고 스트레스 받는 악습으로 변죄 되었다.
경조사 많은 사람은 계속 받기만 하고
없는 사람은 계속 주기만 하고
너무 스트레스 받고 회사 그만두면 받을길도 없고
 
 
이제는 선진국들처럼
친,인척과 절친들만 경조사비를 주고받고
그 외 사람들은 참석하여 같이 축하하고 슬퍼하는 것으로
경조사 부조를 대신하고 부조금을 받지 않으며
간단한 꽃한송이나 편지등으로 마음을 대신하고
와준 손님들에게 능력에 맞게 국수등 간단한 음식을 대접한다면
서로 만족하는 경조사 문화를 만들어가야 한다.
 
아직도 많은 사람들이
내 자식의 결혼과 내부모의 장례를 빌리로
무작위로 알리고 돈을 글어모아 한재산 챙기려는
사기꾼 문화로 변질 되었다.
 
이제는 없어져야 할 악습이다.
 
경조사 부조금은
우리도 선진국들처럼
평생을 같이하는 친,인적과 절친만 주고 받으며
그 외 사람들은 참석하고 축하편지나 슬픔을 담은 편지로 부조를 대신하고
주취측은 시간을 내어 기꺼이 참석하여 자리를 빛내거나 같이 슬픔을 같이한
고마운 손님들에게 정성껏 능력껏 마련한 검소한 음식을 대접하거나 이도 여의치 않으면 약간의 성의(수건한장등)을 대접하면 되는 것이다.
 
이제는 우리도
악습이 되버린 경조사 부조금 주고받는 문화로 소중한 시간 빼앗기고 허세부리고 생색내고 남의식하는
어리석은 짓은 더 이상 그만두고
스트레스 없는 행복한 사회를 만들얻야 한다.
그럼 더 많은 사람들이 축하해 주고 슬픔을 같이 할 것이다.
 
예전에는 남을 의식하고 허세를 부리기 위하여
빛을 내서라도 경조사를 크게 하였다,
아주 어리석은 짓이다.
 
이직도
내가 한 돈이 얼마인데 하며
내가 한 것을 모두 기록하여 두었다가
경조사가 있으며 받아먹어야 한다는 압박감에
추잡스런 행동도 서습치 않는다.
 
결혼식장에 가서
실랑신부는 처다보지도 않고
부모만 얼굴도장찍고 밥만먹고 가는 거지같은 문화
아저씨 아줌마들이 경조사 부조금을 포기하지 못하고
경조사 부조금 문화를 부추기고 치부를 하려는 사람들이 많다
 
추잡스런 경조사 문화를 접한 외국인들이 보고는 놀라 경악하고 있다.
나라의 명예를 실추시키고 있다.
상부상조 미풍약속은 서로 주고 받아야 하는데
일방적으로 주기만 하거나
받기만 하거나 너무 형식적이거나 인사 평가로 뇌물로 변질되는 것을
보고 외국인들은 혐한을 경험하게 된다.
 
아줌마 아저씨 돈독에 올라
자식팔아 부모팔아 한건 크게 하려는 사기꾼들
이제는 사라져야 한 인간들이다.
경조사 부조금 문화를 부추기는
이들을 멀리하고 소신있는 처신과
부조금 안받고 안주는 문화를 정착시캬야 한다.